GS건설, 쿠웨이트서 총 8000억원 규모 프로젝트 수주 Kuwait News & Photos

좌측의 카테고리항목을 크릭하시면 많은 자료를 보실 수 있습다

 GS건설, 쿠웨이트서 총 8000억원 규모 프로젝트 수주

자료출처 :- 헤럴드경제 http://biz.heraldm.com/common/Detail.jsp?newsMLId=20110824000031
자료생성 :- 2011-08-24 08:22 정순식 기자
자료옮김 :- 임충섭(쿠웨이트국립병원, 독도KOREA홍보위원, 1문화재 1지킴이 - 독도천연보호구역, 진천농다리)


GS건설, 쿠웨이트서 총 8000억원 규모 프로젝트 수주

2011-08-24 08:22

GS건설이 쿠웨이트에서 두 건의 프로젝트를 동시에 수주했다. 두 건의 프로젝트를 합쳐 수주액이 약 8000억원 규모에 이른다.

GS건설은 쿠웨이트 와라 압력 유지 프로젝트와 아주르
정수시설 건설공사를 수주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수주로 GS건설은 올해 쿠웨이트에서만 총 세 건의 대형 프로젝트 계약을 성사시키게 됐다.

이번에 낙찰통지서를 접수한 쿠웨이트 와라 압력 유지 프로젝트는 쿠웨이트의 KOC(Kuwait Oil
Company)사가 발주한 약 6000억원(계약금액 약 1억5000만 KD(쿠웨이트 디나르)) 규모로, 와라 지역 유정(油井)의 원유 생산량을 유지하기 위해 물을 주입하여 압력을 유지시키는 설비다.

사업지는 쿠웨이트 최대 유전지대인 버간(Burgan) 유전지대로 쿠웨이트시티에서 남쪽으로 약 35㎞떨어져 있다. GS건설은 이 지역에 있는 220개 유전 중 90개 유전에 압력유지 설비를 설치하는 작업을 단독으로 수행하며 2014년 완공 예정이다.

이와 함께 GS건설은 환경사업분야
플랜트인 쿠웨이트 아주르 정수시설 건설공사의 낙찰의향서(LOA:Letter of Award)를 접수했다. 이공사는 쿠웨이트 수전력청이 발주한 약2000억원(계약금액 약 5000만 쿠웨이트 디나르) 규모의 정수 및 송수시설 건설공사다.


이 프로젝트는 수도인 쿠웨이트시티로부터 남쪽으로 약 80㎞ 떨어진 아주르(Azzour) 지역에서 일일 약 146만톤의 물을 정수처리 후 정수장으로부터 인근 와프라(Wafra) 지역 및 미나 압둘라(Mina Abdullah) 펌프장으로 공급할 수 있는 대규모 정수 및 송수시설을 신설하는 공사다. GS건설은 2013년 준공을 목표로 향후 약 24개월에 걸쳐 설계, 구매, 시공, 시운전 등의 과정을 단독으로 수행해 나갈 예정이다.

허정재 GS건설 발전·환경사업본부장은 “이번 수주를 통해 쿠웨이트 지역의 추가 수처리 사업 진출의
발판을 마련했으며, 추후 수전력청(MEW) 및 공공사업부(MPW) 발주 예정인 하수처리장 사업등의 입찰 시 유리한 고지를 확보 했다”고 밝혔다.

<정순식 기자@sunheraldbiz>
/ sun@heraldm.com



덧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