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독도 문제 국제사법재판소 회부 검토" Dokdo in Korea

좌측의카테고리항목을 크릭하시면 많은 자료를 보실 수 있습니다.

"日, 독도 문제 국제사법재판소 회부 검토"

자료출처
:- 연합뉴스 http://news.nate.com/view/20110810n02461
자료생성 :- 2011-08-10 06:05  (도쿄=연합뉴스) 김종현 특파원
자료옮김 :- 임충섭 (쿠웨이트 정부치과병원, 독도KOREA홍보위원, 독도천영보호구역지킴이, 1문화재1지킴이)



"日, 독도 문제 국제사법재판소 회부 검토"


 
(도쿄=연합뉴스) 김종현 특파원 = 일본 정부가 독도 문제를 국제사법재판소에 회부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산케이신문이 10일 보도했다.

이 신문은 정부 소식통을 인용해 이런 방안이 부상한 것은 한국이 독도 실효지배를 계속 강화하고 있기 때문이라고 전했다.

신문에 따르면 일본은 1954년과 1962년 한국 측에 독도 문제를 국제사법재판소에 회부하자고 제안한 바 있어 이번에 실현되면 49년 만이다.

일본은 국제사법재판소 회부로 (일본의) 독도영유권에 대한 정당성을 세계에 호소하려는 의도지만 한국이 동의할 가능성이 낮은데다 이에 강력하게 반발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 신문은 정부 당국자가 "한국이 다케시마(竹島 :독도의 일본명) 문제를 국제사법재판소에 회부하는 것을 수용할 가능성은 낮지만 이 문제를 정식으로 교섭 테이블에 올려 (독도의 실효지배를 강화하는) 한국의 처사에 일본이 얼마나 분노하는지를 보여주려는 것이다"라고 밝혔다고 전했다.

신문은 이어 "일본 정부가 독도문제의 국제사법재판소 회부를 오랫동안 행하지 않은 것은 분쟁화가 한일 관계에 도움이 되지않는다는 자민당 정권의 판단 때문이었다"고 보도했다.

신문은 또 "한국 정부가 가장 싫어하는 것이 다케시마 문제의 국제사법재판소 제소여서 정부 내에서는 '한국의 반발을 불러 역효과'라는 우려도 있다"고 전했다.

신문은 하지만 정부 내에서는 그동안 일본이 독도 문제의 국제법 제소라는 정공법을 쓰지않는 바람에 일본의 영유권 주장에 한국이 '발언 자체도 용인하지않는다'는 풍토를 한국에 정착시켜왔다 견해도 있다고 보도했다.

마쓰모토 다케아키(松本剛明) 외무상은 9일 참의원 외교방위위원회에 출석해 독도 문제의 국제사법재판소 제소와 관련 "평화적 해결을 위한 모든 수단을 취해야 한다"고 밝혔다.

kimjh@yna.co.kr
(끝)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포토 매거진>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글루스 가든 - 독도 · 동해에서 오늘은 어떤 문...

덧글

댓글 입력 영역